본문 바로가기 보조메뉴바로가기 대메뉴 바로가기

본문 시작

태안군, 저소득 보훈대상자 처우 ‘획기적 개선’

  • 조회 : 110
  • 등록일 : 2017-09-12
군청사 항공촬영 1.JPG 바로보기
군청사 항공촬영 1
태안군이 저소득 보훈대상자의 생활안정과 건강증진을 위해 내년부터 주거급여와 생활보조금 및 건강생활수당을 지원한다.

보훈대상자에 대한 주거급여 지급 결정은 국내 지자체 중 최초의 사례로, 생활보조금 및 건강생활수당 등 3종 지원금을 모두 지급하는 지자체 역시 전국에서 태안군이 유일하다.

태안군의 이번 결정은 보훈대상자의 희생과 헌신을 기리고 삶의 질을 더욱 높이기 위한 것으로, 군은 내년부터 전·월세로 거주하는 차상위 계층 무주택 보훈대상자(기초생활수급자 제외)에 월 8만 원의 주거급여를 지원한다.

아울러, 차상위 계층을 포함한 저소득 보훈대상자에는 월 10만 원의 생활보조수당과 연간 30만 원의 건강생활수당도 함께 지급할 계획이다.

군의 상반기 전수조사 결과에 따르면, 태안에는 5월말 현재 총 1,270명의 보훈대상자가 거주하고 있으며, 이중 저소득 보훈대상자는 133명이다.

또한, 저소득 보훈대상자 중 90여 명이 70대 이상 고령자로 조사됐으며 무주택자가 74명, 노인성 질환자는 96명으로 나타나 지원책 마련이 시급한 실정이다.

군은 보건복지부와 사회보장제도 신설 협의를 모두 마치고 현재 단위 사업별 구체적 세부 추진계획을 수립 중에 있으며, 시책이 추진되면 보훈대상자 1인당 최고 연 246만 원의 혜택을 받게 돼 경제적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저소득 보훈대상자에게 큰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

한상기 군수는 “나라를 위해 헌신한 보훈대상자와 그 가족들에게 조금이나마 보답하고자 이번 시책을 추진하게 됐다”며 “보훈대상자 삶의 질을 더욱 높일 수 있도록 앞으로도 다각적인 방안을 강구하겠다”고 말했다.
"출처표시"공보팀이(가) 창작한 태안군, 저소득 보훈대상자 처우 ‘획기적 개선’ 저작물은 공공누리  "출처표시"  조건에 따라 이용할 수 있습니다.
  • 담당부서 : 공보팀
  • 담당자 : 남기훈
  • 연락처 : 041-670-2759
  • 최종수정일 : 2017-10-27
만족도조사
만족도 조사 이 페이지에서 제공하는 정보에 대하여 만족하시나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