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보조메뉴바로가기 대메뉴 바로가기

태안군청

통합검색 자주찾는정보GO

날자 새태안이여 더잘사는 내일로

메뉴열기

본문 시작

‘서해의 독도’ 태안군 격렬비열도에 찾아온 때늦은 봄

  • 조회 : 162
  • 등록일 : 2018-05-10
격렬비열도 1.JPG 바로보기
격렬비열도 1
‘서해의 독도’ 격렬비열도에 때늦은 봄이 찾아와 색다른 아름다움을 선사하고 있다.

북 격렬비열도에 피어난 유채꽃 너머로 동 격렬비열도가 보인다.

격렬비열도는 태안군 안흥항에서 서쪽으로 55km 떨어져 있는 대한민국 최서단 영해 기준점으로, 멀리서 보면 모여 있는 섬들이 마치 기러기가 열을 지어 날아가는 모양 같다고 해 이와 같은 이름이 붙여졌다.

동·서·북 격렬비도가 있으며, 이중 북격렬비도는 등대 및 기상관측기지가 위치해 있어 서해 바닷길의 길잡이 역할을 하고 있다.

특히 지적과 측지, 중력, 토지의 위치, 각종 시설물 설계 및 시공 등의 기준이 되는 통합기준점이 지난달 격렬비열도에 설치됨에 따라 서해의 주권 수호와 수산자원의 보호에 큰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

한편, 격렬비열도는 최근 해양수산부가 선정하는 5월의 무인도서(서격렬비도)로도 선정되는 등 국민들의 많은 관심과 사랑을 받으며 서해 바다를 한결같이 지키고 있다.
"출처표시"공보팀이(가) 창작한 ‘서해의 독도’ 태안군 격렬비열도에 찾아온 때늦은 봄 저작물은 공공누리  "출처표시"  조건에 따라 이용할 수 있습니다.
  • 담당부서 : 기획감사실
  • 담당자 : 최종윤
  • 연락처 : 041-670-5567
  • 최종수정일 : 2018-01-10
만족도조사
만족도 조사 이 페이지에서 제공하는 정보에 대하여 만족하시나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