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보조메뉴바로가기 대메뉴 바로가기

본문 시작

벼 직파 재배 확대를 위해 농업인과 전문가 모인다

  • 김민정
  • 조회 : 77
  • 등록일 : 2019-07-18
 
- 농촌진흥청, 18일 벼 직파재배 포럼 열어 -

농촌진흥청(청장 김경규)은 18일 전북 완주 국립식량과학원에서 벼 직파 재배의 지속적 확대를 위한 "벼 직파재배 핵심기술 확산 방안 포럼"을 개최한다.

앞으로 농촌의 노동력 감소, 고령화와 우리 쌀의 국제 경쟁력을 높이기 위해 쌀 생산비를 절감1) 할 수 있는 안정적인 직파재배기술의 확대가 필요하다.

농촌진흥청 국립식량과학원, 벼 재배농가, 기술 보급 및 한국직파협회 관계자 등 200여 명이 참석 예정으로, 이번 심포지엄은 △벼 직파재배의 현황 △벼 직파재배 적지 구분 △벼 직파재배의 잡초 및 잡초성벼 방제기술 △벼 직파재배 확산 방안 등에 대한 발표와 토론으로 진행한다.

토론 후 벼 직파재배 전시포를 관찰하여 현장의 문제점을 발굴해 농가 현장으로 기술이 신속히 보급 될 수 있도록 할 계획이다.

농촌진흥청은 그동안 직파재배 기술에 대한 다양한 연구를 진행하였고, 기술 보급을 위해 대학 등 타 연구기관과 협력연구를 진행하고 있다.

국립식량과학원은 직파 재배 안정성 확보를 위해 지역별 직파재배 시 파종적기를 구명하였으며, 잡초 및 잡초성벼 방제기술을 개발하여 농가에 보급하고 있다.

또한 가공용 쌀 생산비를 절감해서 쌀 소비에 도움이 될 수 있는 직파재배기술을 확립하기 위해 한국직파협회와 협력연구를 진행하고 있다.

농촌진흥청 작물재배생리과 오명규 과장은 "벼 직파재배는 벼 생력재배의 대표적인 기술임에도 불구하고, 잡초 및 잡초성벼 방제의 어려움으로 재배면적이 크게 늘고 있지 않았다."라며, "이번 포럼을 통해 직파재배의 가장 큰 문제점인 잡초 및 잡초성벼 방제, 안정적인 입모확보를 위한 기술을 공유하여, 직파재배의 재배 안정성 향상 및 면적 확대에 노력하겠다."라고 말했다.

-----------------------------
1) 벼 재배에 소요되는 직접생산비의 경우 전국 평균 이앙재배 농가 대비 복토직파기술의 경우 25.8% 절감과 신기술 무논점파 재배기술은 노동력 35.3% 절감(2010, 국립식량과학원)


<출처:농촌진흥청>

목록

  • 담당부서 : 귀농귀촌팀
  • 담당자 : 노아영
  • 연락처 : 041-670-5023
  • 최종수정일 : 2018-10-11
만족도조사
만족도 조사 이 페이지에서 제공하는 정보에 대하여 만족하시나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