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보조메뉴바로가기 대메뉴 바로가기

본문 시작

태풍‘다나스’피해 최소화 위한 현장기술지원단 운영

  • 김민정
  • 조회 : 88
  • 등록일 : 2019-07-18
 
- 피해 우려지역 중심으로 농업인 대상 농작물 관리요령 전파 -

농촌진흥청(청장 김경규)은 제5호 태풍 ‘다나스(DANAS)’가 북상함에 따라 직·간접 영향권에 속한 지역의 농작물과 농업시설물의 피해 최소화를 위해 18일부터 19일까지 ‘사전 현장기술지원단’을 운영한다.

‘사전 현장기술지원단’은 농촌진흥청과 도농업기술원, 시‧군농업기술센터의 농업전문가 27명으로 구성, 9개반으로 나눠 각 지역에 파견된다. 폭우와 강풍으로 피해가 우려되는 과수, 고추‧참깨‧콩 등 주요 밭작물, 벼, 농업시설물에 대한 사전 점검과 농업인을 대상으로 관리요령을 전파할 예정이다.

한편, 태풍으로 인한 농작물과 농업시설물의 피해를 줄이기 위해 서둘러 물길(배수로)정비와 노후 시설물을 보강해야 한다.

벼는 물꼬와 논두렁을 점검하고, 밭작물은 쓰러짐 피해를 예방하기 위해 지주시설을 튼튼히 세운다. 과수는 나무가 쓰러지거나 가지가 부러지지 않도록 지주와 받침대를 보강하고, 가지를 유인해 고정한다. 비닐하우스와 같은 농업시설물은 비닐 점검과 신속한 보수를 실시하고, 강풍에 날아가지 않도록 기초강화를 위한 보조지지대를 보강한다.

농촌진흥청 재해대응과 정준용 과장은 “현재 제5호 태풍 ‘다나스’의 이동경로가 유동적이기 때문에 직접 영향권에 든 지역 외에도 태풍 피해예방을 위한 사전관리에 관심을 가져 주길 바란다”라고 말했다.


<출처:농촌진흥청>

목록

  • 담당부서 : 귀농귀촌팀
  • 담당자 : 노아영
  • 연락처 : 041-670-5023
  • 최종수정일 : 2018-10-11
만족도조사
만족도 조사 이 페이지에서 제공하는 정보에 대하여 만족하시나요?